:::: 이송은의 동화가 사는 집 ::::
 
 

 

작성자 최형임
책이름 멜론이 먹고 싶어 추천: 3556
저   자 전해숙 글, 그림 번   역
출판사 책과콩나무, 2010

<줄거리>
진정한 가족의 사랑을 유머러스하게 보여 주는 그림책입니다. 딸부잣집의 막내딸인 주인공은 과일 중에서 멜론을 가장 좋아합니다. 하지만 그렇다고 멜론을 자주 먹지는 못합니다. 부모님의 살림살이가 변변치 못하고 자식이 넷이나 되기 때문이지요. 그런데 할머니 제사를 지내러 시골에 갔더니, 작은엄마가 멜론을 네 개나 사 왔어요. 하지만 아무리 먹고 싶다고 막내딸은 멜론을 함부로 먹지 못합니다.
그때부터 사랑하는 막내딸을 위한 식구들의 ‘멜론 구하기 작전’이 시작됩니다. 멜론 두 개는 고모 차 트렁크에 실리고, 하나는 할아버지가 제일 귀여워하시는 왕근이 뱃속으로 쏙 들어갔어요. 그리고 나머지 하나는 어디론가 사라졌지요. 그런데 할머니 제사를 마치고 집으로 돌아오는 길, 동네 친구가 멜론을 하나 건네주었어요. 그리고 엄마가 하나, 또 큰언니가 멜론을 건네주네요. 그래서 막내딸은 좋아하는 멜론이 한꺼번에 세 개나 생겼어요. 분명히 멜론이 하나도 남지 않았는데, 멜론이 어떻게 생긴 걸까요?

<추천포인트>
웃음 뒤에 숨어 있는 날카로운 풍자!『멜론 먹고 싶어!』는 멜론을 가장 좋아하는 주인공을 통해 진정한 가족의 사랑을 유쾌하게 풀어낸 그림책이지만, 그 바탕에는 구시대의 유물인 ‘남아선호사상’에 대한 날카로운 풍자가 숨어 있습니다. ‘남아선호사상’이라는 무거운 주제를 전면에 드러내지 않습니다. ‘남아선호사상’이라는 무거운 주제는 웃음 뒤에 숨겨 놓고 멜론을 먹고 싶어하는 아이의 좌충우돌 해프닝을 통해 가족의 사랑을 유쾌하게 표현합니다.
  
글 - 이춘희 연구원


List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freshcell